광고
광고
국회   정당   청와대/행정   지방의회   자치단체   선거
편집 2019.10.19 [06:01]
정치
국회
정당
청와대/행정
지방의회
자치단체
선거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나눔뉴스 광고센터
사업제휴안내
회사조직도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 국회
정치
국회
이종배 의원, 끊이지 않는 전기화재 사고로 1,524명 사상!
"전기 안전에 대한 대국민 홍보 및 교육, 정기 점검 적극 추진해야”
기사입력: 2019/09/18 [16:07] ㅣ 최종편집: 나눔뉴스.
조은정기자
▲ 이종배 의원   © 나눔뉴스 편집국
[나눔뉴스=조은정기자] 지난 강원 고성·속초지역에서 발생한 대규모 산불 원인이 전기설비 발화로 추정되는 등 전기로 인한 화재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다.

 

이종배 의원(충북 충주, 자유한국당)이 한국전기안전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 전기화재사고 발생 현황자료에 따르면, 2015년부터 올해 6월말까지 36,444건의 전기화재사고가 발생해 221명이 사망하고 1,303명이 부상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체 화재사고 196,937건의 18.5%에 해당한다.

 

연도별로 각각 2015년에는 7,760건의 전기화재가 발생해 300명의 사상자가 나왔다. 2016년은 7,563건에 328, 20178,011217, 20189,240건에 525, 올해(6월말 기준)에는 3,870건이 발생해 154명이 죽거나 다쳤다. 이는 평균 하루에 한 번꼴로 전기화재사고가 발생하고, 최소 한 명 이상이 사망하거나 다친 셈이다.

 

사고원인별로는 절연열화*에 의한 단락이 9,113건으로 25%를 차지해 가장 많았으며, 미확인단락 8,888(24.4%), 먼지· 습도로 인한 도전화** 등 트래킹에 의한 단락 4,056(11.1%), 과부하·과전류 3,632(10%)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발생장소별로는 주거시설에서 10,287건이 발생해 전체의 28.2%를 차지했고, 공장 등 산업시설에서 7,095(19.5%), 음식점·상점·연회장 등 생활서비스 시설에서 6,060(16.6%), 가로등·전봇대·도로 등 기타 시설에서 3,813(10.5%), 공공기관·숙박업소 등 판매·업무시설에서 3,564(9.8%)이 발생했다.

 

지역별로는 경기도가 9,390(25.8%)으로 가장 많았고, 서울 5,491(15.1%), 경남 2,817(7.7%), 경북 2,122(5.8%), 부산 2,072(5.7%), 충남 1,889(5.2%),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충북에서는 1,060(2.9%)이 발생했다.

 

이종배 의원은 전기전달을 막아주는 재료 미교체로 발생한 화재가 가장 많은 만큼, 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대국민 홍보 및 교육을 적극 추진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 의원은 주거시설 화재의 경우 소중한 삶의 터전을 잃을 수 있는 만큼, 시설 내 전기설비에 대한 정기점검을 더욱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주간베스트 TOP10
  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나눔뉴스 광고센터사업제휴안내회사조직도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 기사검색

제호 : 나눔뉴스 / 등록번호 서울아00383 / 등록일자 : 2007년6월14일 / 회사명칭 : (주)나눔뉴스 / 회장 편집인: 최종옥ㆍ발행인: (주)나눔뉴스 박윤숙 / 발행소(주소) : 서울시동작구서달로12가길19(흑석동 2층) / 발행일자: 2007년 06월1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종옥 / 사업자등록번호 108-86-01573 / 통신판매업신고 제19-5494 / 관리대표자 광고 및 사업제휴 이메일 / cjo57@nanumnews.com /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사진 등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기사나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주식회사 나눔뉴스 총괄사업본부(행사와 사업제휴 및 광고문의) 전화 02-713-35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