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함께하면 행복해요 '사랑의 쌀, 연탄 나눔' 실천..훈훈함을 전하다

안기홍 기자 | 기사입력 2023/11/19 [21:20]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함께하면 행복해요 '사랑의 쌀, 연탄 나눔' 실천..훈훈함을 전하다

안기홍 기자 | 입력 : 2023/11/19 [21:20]

[나눔뉴스=안기홍 기자]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한옥순 회장, 이하 나베봉)은 19일 오전 9시 30분부터 자원봉사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시 성북구 정릉3동에 거주하는 어려운 세대 소외 계층을 위해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함께하면 행복해요 '사랑의 쌀, 연탄 나눔' 실천..훈훈함을 전하다  © 안기홍 기자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함께하면 행복해요 '사랑의 쌀, 연탄 나눔' 실천..훈훈함을 전하다  © 안기홍 기자

 

이날 자원봉사자들은 소외계층이 고지대에 가파른 경사의 한참 걸어 올라가야 하는 등 낙후된 지역에 거주하기에 연탄 배달이 힘들어 많은 이들이 꺼리는 지역으로 날씨가 추우면 어려운 이웃에게는 난방비가 큰 부담으로 다가오는데 봉사자들이 연탄을 직접 전달하기 위해 인간띠 릴레이 방식으로 직접 배달하며 온정을 전했다.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함께하면 행복해요 '사랑의 쌀, 연탄 나눔' 실천..훈훈함을 전하다  © 안기홍 기자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함께하면 행복해요 '사랑의 쌀, 연탄 나눔' 실천..훈훈함을 전하다  © 안기홍 기자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함께하면 행복해요 '사랑의 쌀, 연탄 나눔' 실천..훈훈함을 전하다  © 안기홍 기자


한옥순 나베봉 회장은 사랑의 연탄나누기 봉사활동을 마치면서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 소외계층과 어려운 이웃들에게 이 사회가 관심과 따뜻한 지원이 필요한 시기에 이웃들의 겨울철 난방걱정을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며"20세기 물질이 넘치는 풍요로움 속에서 살고 있는 현실 속에서 기본적인 생활권리 조차 누리지 못하는 이웃들이 많다. 오늘  나눔을 전하는데 한마음 한 뜻으로 함께 해 주신 회원들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주정훈 나베봉 부회장은 "날씨가 점점 추워지는데 소외된 이웃들의 연탄창고가 비워져 걱정이 되는 현실 속에서 연탄 봉사활동을 하면서 작지만 따스한 온기를 전해드릴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어려운 시기일수록 소외된 이웃들에게 희망을 전달하는 자리를 마련해 앞으로도 추운 겨울에 더욱 어렵고 힘들고 추위에 떨고 계시는 어르신들을 찾아 지속적인 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은 2000년 이후 매년 정릉3동에서 사랑의쌀 연탄나눔,삼계탕,생필품 지원,환경정화,소독방제 등 독거노인 장애인 저소득층을 위해 나눔봉사활동을 펼쳐 훈훈함을 전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달이 뜨는 강’ 김소현, 나인우와 추억 담긴 목각 인형 바라보며 깊은 고민 '가슴 먹먹'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